회원가입 로그인

영상뉴스

고려대학교의료원 한마음 체육대회

등록일 : 2012.10.31

조회수 : 6748

고려대의료원은 지난 10월 13일 녹지캠퍼스 축구장에서 '2012 고대의료원 한마음 체육대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체육대회에는 김린 의무부총장, 한희철 의대학장, 박정율 의무기획처장, 송진원 의무교학처장, 박승하 안암병원장, 김우경 구로병원장, 이상우 안산병원장 등 주요 보직자를 포함한 1,500여명의 교직원이 참여하였으며 오전 8시에 축구 예선을 시작으로 ▲개회식 ▲야구시범경기 ▲한마음레크레이션1(교직원 장기자랑) ▲농구 예선 및 결승 ▲축구결승 ▲테니스 결승 ▲한마음레크레이션2(교직원 한마음마당) ▲종목별 시상식 및 페회식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경기결과, 축구 우승 트로피는 안암병원이 차지했으며 준우승에는 안산병원이 올랐습니다.. 테니스 우승은 이시종(안산 시설팀)주임자동제어기사와 이훈민(구로 영상의학과)주임방사선사가 복식팀을 이뤄 정상에 등극했다. 농구는 1위에 새신랑정성규팀이 오른가운데, 2위에 프로포폴팀이 3위는 우승원정대팀이 각각 차지했습니다.

 

이날, 한마음체육대회에는 정규경기 이외에도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습니다.
6세 이하의 교직원자녀를 대상으로 아이와 엄마가 함께 축구공을 가장멀리 차는 어린이가 우승하는 ‘미래의 축구왕’과 성인남성이 투구한 공의 스피드가 액정화면에 찍히는 공을 2회씩 투구하여 보다 높은 구속이 나온 순으로 시상하는 ‘도전 강속구왕’ 등은 참가자와 교직원 가족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또한, 총 7개팀이 열띤 경합을 벌인 끝에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멋진 춤으로 보여준 안암병원 심혈관센터팀에게 교직원장기자랑대회 대상이 돌아갔다.
 
개회선언문을 통해 김린 의무부총장은 “오늘 행사에 참가하신 교직원 여러분들과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와 환영의 말씀을 드린다”며 “의료원의 가장 큰 자산이자 성장의 핵심은 다름아닌 바로 5천700여 전 교직원 여러분인 만큼 우리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길 기원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영상뉴스 목록 보기

글로벌메뉴

글로벌메뉴

PC버전사이트맵확대, 축소맨위로

카피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