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병원뉴스

병원내 환자안전, 우리가 책임지겠습니다!, 제1회 안전지킴이 워크숍 개최

2012.02.23

 


 

고대 안암병원,

병원내 환자안전, 우리가 책임지겠습니다!

제1회 안전지킴이 워크숍 개최

안전지킴이 52명, 환자안전지킴이 65명 임명 및 교육

 

고대 안암병원(원장 박승하)은 지난 21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대회의실에서 ‘제1회 안전지킴이 워크숍’을 실시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안전지킴이 52명과 환자안전지킴이 65명 등 총 117명을 임명하고, 병원내 환자안전과 관련된 11시간 가량의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워크숍은 병원내에서 일어날 수 있는 각종 환자와 관련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그 위험성을 미리 감지해 사전에 시설 및 프로세스를 개선해나가고자 마련된 것으로, 그 동안 이루어졌던 환자 안전관리 교육을 안전지킴이를 정식 임명하고 보다 체계적으로 실시하고자 마련되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환자 안전의 원칙 및 ‘안전지킴이’의 역할 ▲위험관리의 이해 및 활동 방법 ▲근본원인분석(RCA) 방법 ▲고장유형 및 영향분석(FMEA) 방법 ▲시설안전 관리 ▲오류 유형별 분석에 대한 강연이 이루어졌다.

 

또한 이번 워크숍을 시작으로 향후 안전지킴이는 ▲안전사고 위험요인 파악 및 감소를 위한 활동 ▲안전사고 발생 시 원인분석 및 개선활동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홍보 및 교육 ▲근무환경에 대한 위험예방 및 개선활동 ▲안전문화 형성을 위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며, 환자안전지킴이는 ▲환자에게 발생가능한 위험요인 파악 및 감소를 위한 활동 ▲환자에게 발생된 근접요류 및 위해사건에 대한 원인분석 및 개선활동 ▲안전사고 발생시 보고활성화를 위한 홍보 및 장려활동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 ▲안전문화 형성을 위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박승하 안암병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제조업에서 불량품이 발생하면 다시만들면 되지만, 환자에게 발생한 사고는 아주 낮은 확률이라도 개인에게 큰 불행을 초래한다”며 “대형사고가 발생하기 전에는 그와 관련된 중간사고가 29건, 사소한 작은 사고가 300건 발생한다는 하인리히 법칙처럼, 사소한 문제가 발생했을 때 적절히 대처하면 사고는 얼마든지 예방가능하다. 오늘 임명된 안전지킴이들의 활발한 활동을 통해 병원내 환자안전을 책임져달라”고 말했다.

현재 페이지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현재 페이지 트위터에 공유하기 현재 페이지 미투데이에 공유하기 요즘
C로그(싸이월드 공감)
병원뉴스 목록 보기

글로벌메뉴

글로벌메뉴

PC버전사이트맵확대, 축소맨위로

카피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