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병원뉴스

비만대사센터,국제학술대회서 맹활약

2019.10.14

 

고려대 안암병원 비만대사센터,

대한민국 비만대사수술 선도기관으로 자리매김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서 맹활약

소속 의사연구원들의 최우수연구 선정 및 수상

수술 및 전후 관리의료질 확립 등 탁월함 인정받아

비만대사수술 인증의료기관인증의 획득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비만대사센터(센터장 박성수)가 소속 의사와 연구원들의 연이은 수상으로 학술적인 위상을 높이고 있다또한 비만대사수술 이후 탁월한 체중감소 및 합병증 치료 성적을 이어가며 환자를 위한 최고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완성하는 등 대한민국 및 아시아 비만대사수술을 이끄는 선도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비만대사센터는 최근 개최된 ‘2019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김유나 교수권영근 교수장미 연구원이 나란히 최우수 연구상을 수상하며 학계에 위상을 높였다.

 

 

  특히김유나 교수는 위소매절제술 시행시 위벽의 두께에 따른 최적의 절제봉합방법에 관한 연구로 학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또한 권영근 교수과 장미 연구원은 공동연구를 통하여 혈액 속의 아미노산을 이용하여 비만대사수술 이후 체중감소의 정도와 당뇨병의 예후를 수술전에 미리 예측할 수 있는 방법을 아시아 최초로 공개함으로써 관련 연구자들의 큰 반향을 일으켰다.

 

  비만대사센터장 박성수 교수는 비만대사수술의 성공은 의사와 간호사영양사 및 실험실에서 새로운 치료법 개발에 몰두하는 연구원들까지 모두가 조화를 이루어 노력할 때 가능하다, “우수한 치료 성적과 높은 환자 만족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비만대사센터 구성원 모두가 환자들의 목소리에 꾸준히 귀를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비만대사센터는 2013년에 설립하여 많은 환자들에게 새 삶의 희망을 전하고 있으며비만대사수술의 효과와 적응증에 대한 다수의 연구를 통해 환자들이 정확하고 효과적인 수술을 받을 수 있도록 체계적인 기반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또한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 인증의료기관 및 비만대사수술인증의 획득을 통하여 환자안전과 의료서비스 질 확립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는 최근 비만대사수술의 급여화 등 국내 제도적 변화와 성장추세에 국제적인 관심이 모이고 있으며 올해에는 아시아미주유럽 등 전세계 총 17개 국가의 세계적인 비만대사수술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등 국제적 규모의 학술대회다.

 

 

현재 페이지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현재 페이지 트위터에 공유하기 현재 페이지 미투데이에 공유하기 요즘
C로그(싸이월드 공감)
병원뉴스 목록 보기

글로벌메뉴

글로벌메뉴

PC버전사이트맵확대, 축소맨위로

카피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