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의료원

병원소식

[안암] 강성구 교수, 세계로봇학회에서 맹활약 펼쳐
강성구 교수
세계로봇학회에서 맹활약

세계 로봇수술 권위자를 비롯한 4천여명 참가
초대형 국제심포지움 이끌며 국제적 위상 높여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비뇨의학과 강성구 교수가 최근 개최한 세계로봇심포지움(World Robotic Symposium 2020)에서의 맹활약하며 국제적인 위상을 높이고 있다.

 강성구 교수는 지난 7월 30일부터 8월 2일까지 개최된 세계로봇심포지움에서, SRS Asia 2020(세계로봇심포지움 아시아 세션)의 세션 전반을 아우르는 코스디렉터를 맡았다. 한국, 미국, 중국, 일본이 주축이된 아시아 세션에는 세계 로봇수술의 권위자들을 포함하여 4천여명이 참가하며 대성황을 이뤘다.

 강성구 교수는 환영사를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비대면방식을 활용해 세계로봇수술의 발전과 각국의 우애를 다질 수 있는 기회”라며 이번 심포지움의 의미를 설명했다. 또 “이번 심포지움이 로봇수술의 발전에 큰 디딤돌이 되고 나아가 환자 치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강 교수는 강연과 토론에도 직접 참여하여 세계 의료진들에게 술기를 전수했다. 2번째 세션에서 로봇 근치적 전립선 절제술에서의 신경보존술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으며, 5번째 세션에서는 최근 안암병원에 도입한 최신로봇수술장비 ‘Da Vinci SP’를 활용한 단일공로봇수술에 대한 토론자로 나섰다. 또한 아시아세션 뿐 아니라 미국 세션에서도 최신술기인 단일공 로봇수술을 활용한 수술에 대한 강연을 펼치며 학계의 큰 관심을 모았다.

 한편, 강성구 교수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비뇨의학과 교수로 재직중이며 전립선암 로봇수술분야의 대가로 인정받고 있다. 이와 더불어 로봇수술의 세계적 중심지인 미국 센트럴 플로리다 대학병원 세계로봇수술연구소(GRI)의 명예교수로서 세계 의료진들을 대상으로 로봇술기를 전수하는 등 국제학계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