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의료원

병원소식

[구로] 윤영훈 권역응급의료센터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고려대구로병원 윤영훈 권역응급의료센터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서울시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 책임자로서

응급의료체계 구축 및 확립에 기여한 공로 인정받아

 

고려대구로병원 윤영훈 권역응급의료센터장(응급의학과 교수)‘2021 코로나19 대응 유공자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윤영훈 센터장은 고려대구로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의 책임자로서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를 1년 이상 운영하며, 코로나19 감염 대응에 적극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발열환자 및 의심환자 내원 시,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자체 시스템 및 프로세스를 개발·적용하여 시시각각 변화하는 의료 환경과 코로나19 대응 체계에 발 빠르게 대응했다. 또한, 중증응급환자가 골든타임 내 적절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고려대구로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시설인력장비 등을 탄력적 운용하는 등 응급의료체계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상의 응급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지난 3월부터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행됨에 따라 백신 이상반응 발생에 따른 응급진료 프로세스를 마련하는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현장 책임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윤영훈 센터장은 유례없는 코로나19 팬데믹 장기화로 대한민국은 물론 전 세계의 보건의료체계가 심각한 위기에 처해있다앞으로도 고려대구로병원이 응급의료체계의 붕괴 우려 없이 최상의 응급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책임감과 사명감으로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고려대구로병원은 지난해 3서울시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되어, 의심 증상을 동반한 중증 환자의 경우 격리진료구역에서 응급처치가 가능하도록 응급의료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