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의료원

병원소식

[구로] 위장관외과 서원준 교수, 2021 대한위암학회 국제학술대회 최우수구연상 수상

고려대구로병원 위장관외과 서원준 교수,

2021 대한위암학회 국제학술대회 최우수구연상 수상

난치성 복막전이 위암 항암치료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고려대구로병원 위장관외과 서원준 교수가 지난 102() ‘2021 대한위암학회 국제학술대회(KINGCA Week 2021; Korean International Gastric Cancer Week)’에서 최우수구연상(Best Oral Presentation)을 수상했다.

 

서원준 교수는 복막전이를 동반한 진행성 또는 재발성 위암에 대한 복강 내파클리탁셀(Paclitaxel)과 동반된 전신 S-1/옥살리플라틴(Oxaliplatin)을 이용한 항암치료 1상 연구 결과; PIPS-GC 임상연구를 주제로 한 발표로 최우수구연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동안 위암이 복막으로 전이되면 치료가 어렵고 장기 생존을 기대하기 어려웠다. 국내 다기관 연구(연구 책임자 : 고려대구로병원 위장관외과 김종한 교수)로 진행되고 있는 이번 연구는 위암 복막전이 환자 대상 복강 내 항암치료를 통해 증상 완화 및 생존율 향상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1상 연구에 참여한 환자 모두 1년 이상 생존하였으며, 해당 결과는 복강 내 항암치료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하였다는데 큰 의의를 갖는다.

 

서 교수는 희망적인 1상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추후 2상 및 3상 연구의 세부 근거를 마련했다이라며 앞으로도 연구에 매진하며 난치성 위암 환자 생존율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