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의료원

병원소식

[구로] 조재우 교수, 대한골절학회 '최다 논문상' 수상

고려대 구로병원 정형외과 조재우 교수,

 

대한골절학회 학술대회서 최다 논문상수상


 1년간 SCI SCIE급 논문 총 9편 발표 공로

 

  

 고려대 구로병원 정형외과 조재우 교수(사진)가 지난 429~30일에 개최된 ‘2022 대한골절학회 제48차 학술대회에서 최다 논문상을 수상했다.

 

 최다 논문상은 SCI SCIE 국제학술지에 1년간 가장 많은 논문을 게재한 인물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조 교수는 2021년에만 대한골절학회를 통해 총 9편의 논문을 발표하여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조 교수는 지난해 슬개골 분쇄골절의 3D 골절 패턴 분석; 슬개골 분쇄 골절은 관상 골절편, 위성 골절편, 원위극 골절편을 만드는 특정한 패턴을 가진다.(Multifragmentary Patellar Fracture has a distinct fracture pattern which makes coronal split, inferior pole, or satellite fragments. / Scientific Reports, Nature)’, ‘골형성 단백질을 탑재한 3D 프린팅 생체 친화 세라믹 구조체를 이용한 토끼의 광범위한 대퇴골 결손의 재건(3Dprinted, bioactive ceramic scaffold with rhBMP2 in treating critical femoral bone defects in rabbits using the induced membrane technique / Journal of Orthopaedic Research, ORS)’ 등의 논문을 게재해 주목을 받았다.

 

 조 교수는 고려대 구로병원 정형외과 외상팀의 명성과 최고 수준의 수술 실력이 바탕이 되어 논문이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었다앞으로도 골절 및 외상 환자들에게 실제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임상, 기초 연구를 더욱 열심히 수행해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조 교수는 이번 수상에서 인정된 9편 이외에도 2건의 논문을 더 발표해 2021년에만 총 11편의 논문을 국제학술지에 게재했다. 조 교수는 2021년 대한골절학회 학술대회에서 최우수 구연상, 2020년 대한정형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SICOT’93 Seoul 학술장려상, 2017년 대한골절학회 학술대회에서 우수 연구상을 수상하는 등 골절 및 외상 분야에서 활발한 연구를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