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의료원

병원소식

[구로] 강도태 보건복지부 차관, 고려대구로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현장 답사


 

강도태 보건복지부 차관,

고려대구로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현장 답사

고려대구로병원 코로나19 대응 체계 점검 및 교직원 격려

 

강도태 보건복지부 차관이 지난 28() 오후 7시 고려대구로병원(원장 한승규)를 방문했다.

 

강도태 차관은 고려대구로병원의 코로나19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의료기관 종사자들로부터 고충과 건의사항을 공유하고 의견을 나눴다.

 

이어 병원 내 권역응급의료센터를 비롯한 안심접종예방센터 등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및 치료·대응 체계를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강도태 차관은 고려대구로병원은 코로나 이전부터 철저한 방역관리 및 진료체계 구축되어 감염관리에 특화된 병원임을 익히 알고 있다의료기관이라는 특수한 직군에 종사하는 만큼 교직원 모두 개인 방역을 철저히 하여 병원 감염 및 전파 예방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며, “코로나19 치료 및 방역의 최일선에 계신만큼 업무 피로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여러분들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한승규 병원장은 고려대구로병원은 우수한 감염내과 의료진과 체계적인 감염관리 시스템을 기반으로 국가 감염병 재난 시마다 의료기관으로서의 책임과 소명을 다하고 있다앞으로도 권역 내 응급의료를 담당하는 최상위 기관인 만큼 빈틈없는 응급의료체계를 구축하여 코로나19 감염 및 전파 예방, 중증응급환자 치료를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려대구로병원은 지난해 3서울시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되어, 의심 증상을 동반한 중증 환자의 경우 격리진료구역에서 응급처치가 가능하도록 응급의료 시스템를 구축하고 있다.